우리 술 뉴스
우리술 소식
20·30이 주도하는 신 주류 트렌드, 맛있는 술 뜬다
2019-04-15

 

20·30이 주도하는 신 주류 트렌드, 맛있는 술 뜬다

20·30 시트러스향 주류 소비 타 연령대보다 높아
 홈술 문화 등의 확대로 취하는 술이 아닌 맛있게 적당량 즐기는 술로 변화

 

젊은 세대인 20~30세대는 다른 연령 대비 ‘취하는 술’보다 ‘맛있는 술’을 더 선호하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5일 GS25가 지난 2월 동안 연령대별 소주와 맥주 매출의 상위 10개 상품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20~30대는 40대 이상 연령대보다 과일향이 가미된 주류를 더 선호했다. GS25의 소주 매출 상위 10개 상품 중 과일향이 가미된 소주류의 20·30 매출 구성비는 10.8%인데 반해 40대 이상은 1.2%에 불과했다.

20~30대를 중심으로 과일향 맥주도 인기다. GS25의 맥주 매출 상위 10개 상품 중 시트러스(감귤류의 과일)향이 가미된 맥주의 매출 구성비는 20~30대가 23.8%, 40대 이상은 17.6%다. GS25는 타 연령대와는 다른 20·30의 주류 선호 트렌드를 사회 현상 변화에 따른 신(新) 음주 문화로 보고 있다. 20~30대를 중심으로 확산되는 워라밸, 1인 가족 확대, 혼술 문화 등이 과거 취하도록 먹는 음주 문화에서 맛있게 적당히 즐기는 음주 문화로 조금씩 변화시키고 있는 것.

 

관련 기사 바로 보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