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춘 생약주
삼양춘 생약주

종류 : 약주 청주

원재료 : 강화섬쌀, 전통누룩, 정제수

알콜도수 : 15%

용량 : 500ml

기타 : 송도향전통주조는 현대적 아파트형 공장에서 전통방식 그대로 삼양춘을 빚고 있다. 또한 지역 밀착형 양조장을 지향하기 때문에 다른 전통주 양조장들과는 달리 맑은 공기와 물을 찾아서 산골로 내려가기 보다는 역 발상으로 고객과 좀 더 가까이 머물면서 전통주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찾고 있다.

제품소개
삼양춘은 조선시대 고급술에 사용되던 양조 기법인 삼양주(세 번 빚는 술)에서 아이디어를 얻어서 실제로 세 번으로 나누어 빚는 삼양주 기법을 사용한 막걸리이다. 삼양춘은 서울·경기·인천 지역의 소수의 양반가에서만 빚어 마시던 삼양주(三釀酒)를 현대적 취향에 맞게 새로이 복원한 고급 발효주로서 과거 호남지방의 명주로 알려졌던 호산춘(壺山春)의 밑술 재료로 사용되었던 범벅(쌀가루에 뜨거운 물을 부어서 익힌 상태)과 서울·경기·인천 지역의 명주로 알려졌던 삼해주(三亥酒)의 세 번 빚는 기법이 융합된 형태의 술이다. 첫 맛은 은은하게 달콤하며 끝 맛은 쌉쌀함이 매력적인 술이다. 마실수록 자연스럽고 은은하게 퍼지는 단맛이 밑에 깔리고 그리고 조금 있으면 몸이 후끈 해지면서 마시기 편안한 술이다. 과하지 않은 단맛과 적당한 산미 구수한 감칠맛이 복합적으로 어우러지면서 탄탄하게 균형이 잡힌 生약주다. 과실향이 풍부하고 부드러운 목넘김으로 와인잔에 마시면 마치 아이스와인을 마시는 착각에 빠진다. 고소하고 담백한 해산물(꼬막, 소라숙회, 문어숙회, 생선회 등)과 만나면 환상의 찰떡궁합이다.
어울리는 음식
잘 익은 과실향이 올라오고 강하지 않은 단맛과 뒤에 천천히 올라오는 산미가 전체적인 술 맛의 조화를 이루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뒤에 산미가 올라와 목 넘김과 술을 마시고 난 후의 느낌이 매우 깔끔하다. 양념 되지 않은 흰살 생선 찜과 잘 어울린다.
  • 양조장명송도향전통주조
  • 주소인천광역시 남동구 호구포로 50, 8층 819-1호
  • 홈페이지www.samyangchoon.com
  • 문의032-851-8979
/* Omit closing PHP tag to avoid "Headers already sent" issues. */